티맵모빌리티, SK시그넷과 전기차 충전 '맞손'


SK시그넷, 세계 2위 전기차 충전기 제조사로 손꼽혀

[아이뉴스24 윤선훈 기자] 티맵모빌리티가 전기차 충전기 제조·운영사인 SK시그넷과 '전기차 충전 협력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6일 발표했다.

SK시그넷은 미국 시장에서만 점유율 50% 이상을 확보한 세계 2위 전기차 충전기 제조사로 꼽힌다. 국내에서는 다양한 파트너들과 협력해 충전소 운영(CPO) 사업도 함께 진행 중이다.

[사진=티맵모빌리티]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보다 효율적으로 전기차 충전 시장을 개척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이어가기로 했다.

연내 SK시그넷에서 운영하는 모든 충전기에 티맵 QR충전 서비스를 연계하고, 플러그&차지(PnC) 상용화 및 멤버십 서비스를 공동 개발하기로 했다. 멤버십 서비스는 실물카드 없이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멤버십가로 충전요금을 결제할 수 있는 형태가 될 전망이다. 또 티맵이 보유한 교통량 정보를 활용해 충전인프라 확장을 위한 연구도 공동으로 착수한다는 방침이다.

이종호 티맵모빌리티 대표는 "SK시그넷의 독보적인 경쟁력과 운전자들이 가장 많이 쓰는 모빌리티 플랫폼 티맵이 만나 전기차 이용자들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양사의 사업 시너지를 극대화해 SK그룹의 전기차 충전 사업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티맵모빌리티는 지난해부터 환경부, 한국전력, 대영채비, 차지비, 에버온, 스타코프 등 다양한 파트너들과도 협력을 이어왔다. 전기차 간편결제 서비스 확대를 비롯해 충전소 최적경로 탐색과 실시간 충전소 상태 조회 등을 출시했다. 이를 기반으로 볼보, 폴스타 등 자동차 브랜드들과 협력해 전기차에 특화된 '티맵 인포테인먼트'를 선보인 바 있다.

/윤선훈 기자(krel@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