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강서자이 에코델타' 견본주택 개관


전용 70~84㎡ 856가구 규모, 중소형 중심…내달 8일 특공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GS건설이 부산에서 '자이' 브랜드가 적용된 민간참여형 공공 분양 아파트를 선보인다.

GS건설은 부산 강서구 강동동 에코델타시티 공동 20BL에 들어서는 민간참여 공공분양주택 '강서자이 에코델타' 견본주택을 열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2층, 10개 동, 전용면적 70~84㎡ 856가구다. 전용면적 별 가구 수는 ▲70㎡ A 118가구 ▲70㎡ B 84가구 ▲84㎡ A 271가구 ▲84㎡ B 188가구 ▲84㎡ C 66가구 ▲84㎡ D 87가구 ▲84㎡ E 20가구 ▲84㎡ F 22가구 중소형 중심으로 구성됐다.

강서자이 에코델타 투시도. [사진=GS건설]

단지는 에코델타시티 내 우수한 입지를 자랑한다. 초등학교와 어린이집이 가까이 있고, 교통 접근성도 우수하다. 남해고속도로 제2지선에 접해 고속도로를 통해 부산 서면, 김해 장유, 창원까지 30분 내에 차량으로 도달할 수 있다. 주변으로 김해공항, 부산신항만, 부산역까지 접근성도 좋다.

단지는 민간참여형 공공 분양 아파트로, 부산도시공사가 토지를 제공하고 GS건설이 설계와 시공, 책임준공 및 분양을 하는 방식이다. 공공 분양 아파트로서 GS건설 자이(Xi) 브랜드에 걸맞은 평면설계가 적용돼 단지의 가치를 높일 예정이다.

전체 공급 세대 중 85%를 특별공급으로 분양하고, 15%를 일반공급한다. 일반공급의 경우 아파트 모집공고일 기준으로 부산, 울산, 경남에 거주하는 무주택 세대주여야 1순위 청약이 가능하다.

거주기간에 대한 제한은 없으며, 청약통장 가입 후 2년이 경과하고, 매월 납입금을 납부해서 24회가 경과돼야 일반분양 1순위 청약이 가능하다.

강서자이 에코델타의 청약일정은 내달 8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9일과 10일 1순위 청약, 13일 2순위 청약접수를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내달 17일이며, 당첨자 정당계약은 오는 8월 19일~26일까지 진행된다. 입주는 2025년 상반기 예정이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