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테디셀러 '프리스톤테일'…모바일 MMORPG로 개발


파우게임즈, '프리스톤테일M' BI·일러스트 공개

[사진=파우게임즈]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스테디셀러 '프리스톤테일'의 모바일 버전이 나온다.

파우게임즈(대표 이광재)는 모바일 게임 '프리스톤테일M'의 BI와 일러스트를 1일 공개했다. 프리스톤테일M은 2002년에 출시된 PC 온라인 게임 프리스톤테일 지식재산권(IP)을 기반으로 한 MMORPG다.

이 게임은 '킹덤: 전쟁의 불씨'에 사용된 파우게임즈의 자체 엔진인 '레이 엔진'을 바탕으로 개발됐다. 또한 파티 플레이, 전직, 스킬 강화, 펫 성장 특화 콘텐츠 등 다양한 성장 요소를 준비했다.

이광재 파우게임즈 대표는 "현재까지 많은 게이머들의 첫사랑으로 꼽히는 ‘프리스톤테일’을 모바일로 선보이게 되어 기쁘다"며 "파우게임즈의 운영 노하우와 기술력을 모두 더해 완성도 높은 게임을 선보일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바란다"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