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게임 글로벌서비스플랫폼 이용업체 모집


콘텐츠진흥원, 미국 남미 다운로드 서버 가능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이재웅)이 2010년 1차 온라인 게임 글로벌서비스플랫폼(GSP) 이용업체를 모집한다.

국산 온라인게임의 해외서비스 테스트를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04년 시작한 글로벌서비스플랫폼(GSP) 사업은 현재까지 75개 국산 게임을 세계 각국에 서비스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국내 중소 온라인게임업체들의 해외진출 확대에 기여하고 있다.

온라인게임의 개발 및 유통에 종사하는 법인은 모두 지원 가능하며, 2010년 1차 온라인게임 GSP 사업 지원 대상 업체로 선정되면 서버 및 전용선 등 인프라와 현지화 지원금, 각종 솔루션과 해외 마케팅 등을 지원받게 된다.

2009년 GSP 사업은 미국, 영국, 독일 등 5개 지역에 다운로드 서버를 두고 운영했지만 2010년부터는 세계 게임 시장의 3분의 1을 차지하고 있는 미국 내 게임서비스 극대화를 위해 미국 내에 게임 서버를 두고 직접 운영할 계획이다.

또 온라인게임 보급률이 낮은 남미지역에도 안정적인 국산 게임 서비스 보급을 위해 브라질 내에 다운로드 서버를 구축해 신규시장 창출에 앞장설 예정이다.

이재웅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장은 "GSP의 미주지역 인프라를 확대하면 국내 온라인게임 업체들이 미국과 남미 시장에 진출하는 데 보탬이 될 것"이라면서 "이번 GSP 이용업체 모집에 역량있는 업체들이 참가해 국산 온라인게임 위상 강화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사업에 대한 신청서 작성 등 관련 정보는 한국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www.kocca.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구윤희기자 yuni@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