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당선인 "창조경제 통해 미래성장동력 창출"


무역협회 임원단과 간담회…"선도형 경제로 나아가야"

[윤미숙기자]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20일 "앞으로 과학기술과 창의성에 기반한 창조경제를 통해 새로운 성장동력을 창출하고 새로운 시장, 새로운 일자리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 당선인은 이날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한국무역협회에서 열린 무역협회 임원단과의 간담회에서 "창조경제를 새 정부 경제정책 기조로 세운 것은 과거와 같은 방식으로는 어렵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박 당선인은 "오늘의 한국 경제가 있기까지 무역이 정말 중요한 역할을 해왔고 무역인 여러분이 흘린 땀이 오늘날 우리나라를 무역대국으로 만들었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여러분이 밤낮없이 노력해주신 덕분에 가발과 봉제의류를 간신히 수출하던 우리나라가 무역 1조 달러, 수출 7위 무역 대국이 됐다"고 언급했다.

이어 박 당선인은 "요즘 세계경제가 침체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고 일본의 엔저, 중국 등 신흥국가 추격으로 많이 힘드실 것"이라며 "이 위기를 이기기 위해선 경제발전 패러다임을 앞선 나라들을 따라가는 '추격형 경제'에서 '선도형 경제'로 변화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 당선인은 "여러분이야 말로 우리 경제를 창조경제로 이끌어 갈 주역"이라며 "앞으로 2조 달러 무역시대를 열어갈 수 있도록 현장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실효적인 지원을 펼치는 일에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윤미숙기자 come2ms@inews24.com







포토뉴스